.

 ©Tourismus MV  – 발틱 해에 운항 되는 유람선/페리들의 입항하는 [Rostock] 항구의 모습

.

South Baltic  - 남부 발틱해의 여행 (2)

[바다 여행]을 편하게 즐기고 싶은 여행자들은 독일의 항구 키일 (Kiel) 이나 로스토크 (Rostock) 등에서 유람선/페리에 오르면 된다. 여러 선박회사들이 투어를 제공하고 있다. 발트 해의 [진주 여행]은 10 일 또는 더 이상도 걸린다. 발트 해의 여행은 독일의 항구 도시들 키일, 뤼벡(Lübeck), 푸트가르덴 (Puttgarden), 트라베뮌데 (Travemünde), 로스토크와 사쓰니츠(Sassnitz)의 [발틱 해 페리선]으로 갈 수 있으며, 시간이 짧게 걸리고도 여러 목적지들 즉 덴마크, 스웨덴, 핀란드, 러시아,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폴란드에 있는 매력적인 곳에 갈수 있다. 오늘날의 [페리 망]은 전에 [발틱 해]지역의 상인들의 주요한 도시동맹인  "Hanse" 시대에 대한 것을 회상시키고 있다.

 

그리고 오늘날의 폴란드 대표 [한자 도시], Kołobrzeg, 다르토보(Darlowo), 슬러프스크 (Slupsk), 그단스크 (Gdansk)와 독일의 북동쪽에 있는 비스마르(Wismar), 로스토크, 슈트랄준트(Stralsund) 또는 그라이프스발트(Greifwald) 등의 대표적인 주요 건물에서 그들의 경제적 강점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러시아 [칼리닌그라드]는 전의 [한자 도시 쾨닉스베르크]이었으며 발틱 해 항구의 관문에 놓여 있었다. 그러나 리투아니아의 유일한 항구도시 클라이페다 (Klaipeda)는 반대로 [한자동맹]에 속해 있지 않았으나 이 도시는 오늘날 현대적이고 번영하는 도시로 그의 변화 많은 역사를 체험하게 하고 있다.  / www.southbaltic.travel

 

http://en.wikipedia.org/wiki/List_of_cities_and_towns_around_the_Baltic_Sea

 

.

스위스는 인구 820만명을 갖는 소국이나 독일 외래관광개의 2위를 차지하는 관광대국이다. 독일과 인접 폴란드에서 스위스 관광 시장에 홍보하는 정보이다. 이는 주 3회 한국에서 스위스 취리히 직항편이 있으며 유럽에 여행하는 한국어 해득 여행자가 많아서 이 정보가 간접으로 참고가 될 것으로 여겨서 게재를 시도한다. 

= = =

 

 ©South Baltic Travel  – 발틱 해의 남부에 속하는 [리투아니아]의 해변 모습

.

스위스에서 발틱 해에 교통편

스위스 [취리히, Zurich]나 베른(Bern)에서 발틱 해안에 쉽게 항공편으로 접근할 수 있다. 주요 도시의 공항 허브 외에 해안에 연한 공항들이 있다. 즉 취리히와 베른에서 직항 편으로 우세돔 섬의 헤링도로프 Heringsdorf에 갈 수 있으며 또한 취리히에서는 직항으로  폴란드의 그단스크에 갈 수 있다. 그리고 취리히에서 독일의 로스토크는 슈투트가르트를 경유해서, 리투아니아 팔랑가( Palanga)에는 코펜하겐 또는 리가 (Riga)를  경유해서 가는 항공편이 가능하다.  

 

철도편으로 취리히와 바젤에서 독일의 베를린과 함부르크 및 키일(Kiel)를 경유해서 독일과 폴란드의 해변의 여러 곳을 갈 수 있다. 함부르크와 발틱 해안 서쪽에 위치하는 키일 Kiel은 아주 가깝다. 여기에서 여러 선박회사들의 배들이 운항하고 있다. / www.deutschebahn.com

= = =

 

유람선과 페리 편

로스토크에서는 [Stena Line]과 [TT-Line] 선박회사의 유람선/페리로 스웨덴의 Trelleborg에, Scandlines으로, 덴마크의Gedser에, Finnlines으로 핀란드의 Helsinki에 그리고 SOL선으로 핀란드의 Hanko에 갈 수 있다.    

작은 국경교통으로 독일의 [Adler-Schiffe] 선박회사는 우세돔 섬의Ahlbeck, Basin 및Heringsdorf 해수욕장에서 폴란드의 볼린 (Wolin) 섬의 리조트 Międzyzdroje에 2시간 이내로 접속하고 있다. 자전거를 휴대하는 것이 가능하며, 올 때는 해안선의 자전거 길을 이용해서 올 수도 있다. 또한 여러 곳에 수영을 하거나 비치에 산책을 위해 시설이 잘 되어 있다. /  www.adler-schiffe.de

.

 ©SongZiyul  –  폴란드 그단스크 항구의 선박의 정박 모습

.

선박 운송 회사로는 DFD Seaways선박회사는 약 23시간 소요되는 클라이페다 행은 연 중 내내 운행이 된다. [Smiltynės Perkėla]에서 작은 페리선으로 클라이페다에서  스밀티네 (Smiltynė)에 갈 수 있다: 구 시가에 위치하는 오래 된 터미넉에서  사람과 자전거, 새로운 터미널에서는 자동차를 운반한다. 고속 페리는 사람과 자전거만 유오드크란테 (Juodkrankte)와 니다(Nida)에 석호를 지나서 가는 편이 새로 운행이 되었다

폴란드의 [발트 해 항구]에서 스웨덴, 덴마크, 핀란드 그리고 러시아에 가는 페리 선이 있다. 스테나라인 (Stena Line)은 그디니아 (Gdynia)와 칼스크로나 (Karlskrona)간을 7월 - 8 월 사이에 매일 운항이 된다. 소요 시간은 10.5 ~ 12.5 시간 사이이다. / www.stenaline.com/stena-line  

폴란드페리 (Polferries)그단스크에서 스웨덴의 뉘네스함 (Nynäsham)로 일년 내내 운항이 되며 여행 시간은 약 18 시간이 걸린다. TT Świnoujście와 트렐레브르그 (Trelleborg)간을 접속하며,  PolferriesUnity LineŚwinoujście와 아사드(Ysad)사이를 연결한다. [Kołobrzeska Zegluga Pasazerska = KZP]의 폴란드 해운 회사는Kołobrzeg항구와 덴마크 섬 보른홀름(Bornholm)의Nexø항구을 4 월과 10 월 사이 여객용 카타마란 배가 사용 하여 또 당일 여행 상품을 제공 한다. 추가로 7 월과 8 월 에는 다르토보(Darłowo)에서 Nexø에 출발하는 배가 있다.  또한 운송 회사 [Zegluga Gdańska]는 러시아 발티스크 (Baltijsk)에 "버터"를 운행한다. 이 선에는 스위스 시민은 발티스크에 짧은 버스 투어를 포함한 여행에 러시아 비자 없이 (사무실의 정보에 따르면) 참여할 수 있으나 유효한 여권과 선박회사 [Zegluga Gdanska]에 예약이 필요하며 러시아 비자 면제를 위한 개인 심사가 필요하다. / www.polferries.com/ferry

= = =

.

 ©GooglePicture  – 북유럽의 가장 오래된 대학교 [로스토크 대학교]의 건물 모습

.

또한 경제와 무역 외에 학문과 연구를 위해 [대학 들]이 한자 도시의 국제적인 특성을 지배하고 있다. [로스토크 대학교]은 벌써 1419년에 설립 되여 북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대학의 하나이며, 반대로 그단스크 대학교은 1970년에 설립된 연도가 가장 짧은 대학이다. 오랜 전통을 가진 [칼리닌그라드 대학]의 이름을 준 인물은 유명한 독일의 철학자이고 계몽가인 임마누엘 칸트 (Immanuel Kant, 1724-1804)이다. 대성당 옆에 있는 작은 그의 묘소는 전세계에서 온 관광객들과 과학자들이 방문하여 꽃을 두고 간다. 또한 스위스에 살고 있는 노벨문학수상자 토마스 만의 증손자인 프리도 만 (Frido Mann)도 그를 방문 했다. /  www.uni-rostock.de   

또한 클라이페다 (Klaipėda) 에는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는 한 독일인이 있다.  도시의 오래된 극장 앞에 청동 조각을 가진 분수가 있다. 청동상에는 „Aennchen von Tharau“ 동명의 민요 가사로 통해 알려져 있다. 작사 시인은 1605년에 메멜 (Memel, 현재Klaipėda)에서 태어난 시몬 다흐 (Simon Dach, 1605-1659)이다. 이는 50년 후에 전 쾨닉스베르크 (현재 칼린닌그라드) 대학의 교수로 초빙되었다. 

[메클렌부르크-포어폼레른], 폴란드 리트아니아의 발틱 해안을 따라서 하는 여행에서 방문자들은 이 시인 외에 다른 주요 인물들을 발견할 수 있다. /    

= = =

.

©Tourismus MV  – 우세돔 (Usedom) 섬의 가장 오래된 Ahlbeck의 잔교 (棧橋)

.

MV [메클렌부르크-포어폼메른]

독일의 16 연방주의 하나로 1990년의 독일 재통일에 의해서 가맹한 [신 연방 주]이다. 발틱 해 (Baltic Sea)에 면한 독일에서 가장 인구밀도가 낮은 주이며, 발틱 해에 떠있는 섬들 (Rügen, Usedom)과 발틱 해안에 휴양과 관광 스포츠로 이용이 많이 되고 있다.

발틱 해 (Baltic Sea) 해변 휴양지들은 로스토크를 중심으로 동쪽은 많은 유명한 섬들의 해변와 서쪽으로는 하이리겐담 (Heiligendamm)이나 퀴룽스보른 (Kühlungsborn) 등 유명한 곳들이 있다. 주 내의 주요 도시는 주의 수도인 슈베린 (Schwerin), 로스토크 (Rostock), 그라이프스발트 (Greifswald), 슈트랄순트 (Stralsund), 노이브란덴부르크 (Neubrandenburg) 및 뷔스마르 (Wismar)의 6개 도시들이다. /  www.auf-nach-mv.de

More / http://www.eurasiatour.info/index.php/germany/other/134-gtm-2009

= = =

Rostock (로스토크) - MV주의 최대 도시며 관관의 중심지

MV (메클렌부르크-포어폼메른) 주에서 가장 크며 또한 경제와 관광 등에 주의 중심 도시이다. 그리고 이 도시는 800년의 역사를 가진 [한자도시]로 여러 가지 관광 매력을 갖고 있다. Warnemünde (봐르네뮌데) 해수욕 장과 함께 [북방의 관문]으로 유명하며 많은 유람선이 출입하는 주요 항구이다. 시의 중심에는 가장 주요한 교회로 성 마리엔 교회가 있다. 117m 높이의 성 페트리 교회의 탑에서는 구 시가와 항구의 아름다운 전망을 바라볼 수 있다. 신 광장 옆에는 구 시 청사가 있다. 박물관으로 [문화사 박물관], [로스토크 항해박물관], [봐르너뮌데 향토박물관] 등이 있다.

1419년에 설립된 [로스토크 대학]은 북 유럽의 가장 오래된 것이다. 이 도시의 최대 이벤트는 매년 개최되는 범선 대회인 [Hanse Sail]로 전 세계에서 모여드는 행사인데 이 기간에 참가자와 관람자의 수는 100만이 넘는 대단한 축제행사이다. / www.rostock-marketing.de 

More / www.eurasiatour.info/index.php/germany/culture/133-rostock 

= = =

자료 출처

 [독일, 폴란드 및 리투아니아] 3국이 협력하는 EU의 이니시아티브로 홍보협력체 „Enjoy South Baltic“

 Wikipedia / Google

= = =

작성자: 송지열 (Ziyul Song) / www.eurasiatour.info  / This email address is being protected from spambots. You need JavaScript enabled to view it.

Blog - http://blog.daum.net/eurasiatourism

Facebook (Ziyul Song) / www.facebook.com/ziyul.song 

Facebook (Eurasiatour) / www.facebook.com/pages/EurasiatourInfo/122944391155017

.